본문 바로가기
  • 커버사진 [모델 한나]
DY-Sports 매거진

‘지도자들도 엄지척!’ 베일에 싸인 양해준은 어떤 파이터?

by DY매거진 2018. 7. 2.
반응형

지도자들도 엄지척!’ 베일에 싸인 양해준은 어떤 파이터?

헝그리양해준(30, 팀파시)이 오는 728일 원주 종합체육관

 

‘지도자들도 엄지척!’ 베일에 싸인 양해준은 어떤 파이터?‘지도자들도 엄지척!’ 베일에 싸인 양해준은 어떤 파이터? 

헝그리양해준(30, 팀파시)이 오는 728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48을 통해 약 2년 만에 돌아온다. ROAD FC(로드FC) 무대는 처음이다. 하지만 10년 전에 데뷔해 5경기 연속 1라운드 KO승으로 강한 임팩트를 남기고 국내 최정상급 유망주로 손꼽혔던 만큼 많은 팬들이 양해준의 경기를 기대하고 있다. 팬들뿐 아니라 지도자들 역시 양해준의 복귀전이 기다려진다고 입을 모았다. 도대체 양해준은 어떤 파이터일까. 지도자들에게 직접 들어봤다.

 

# 김대환(ROAD FC 대표)

양해준 선수는 한때 대한민국 격투기 관계자들 사이에서 대한민국 짱이라 불렸고, 제가 실제로 훈련해 본 우리나라 선수들 중 가장 뛰어난 신체 능력을 가진 선수입니다. 오랫동안 봐 온 동생이기도 한 해준이에게 김펠레의 저주를 걸기 싫어 말을 아끼겠지만, 기대하셔도 좋을 겁니다!”

 

# 위승배(팀파시 감독)

해준이는 국내에서 촉망받헤비급 선수였습니다. 팀 태클 당시 130kg의 엄청 큰 선수가 혼자 샌드백을 치고 있었는데 스피드가 정말 빨랐습니다. ‘무술 중독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여러 가지 운동을 많이 했어요. 정권을 봤는데 까만 굳은살이 잡혀있더라고요. 아침저녁으로 시멘트 바닥에 주먹 쥐고 팔굽혀펴기를 100개씩 한다고 했습니다.

 

제가 선수생활을 할 때 중량급이었기 때문에 시합이 잡히면 웬만한 중량급 선수들과 다 훈련을 했습니다. 그러다 어찌어찌 하다 보니 해준이 시합에 동행하게 됐어요. 러시아 M-1에서 세계 20위권의 브라질 선수를 레프트 훅으로 KO 시켜버렸습니다. ‘조선 팔도 최고의 레프트 훅이라고 생각했죠.

 

헤비급에서 체급을 낮추고 잠시 주춤했던 것 같습니다. 그래도 구력이 길어 웬만한 건 다 압니다. 다만 걱정되는 건 경기를 자주 못해서 감이 많이 떨어졌을 것 같다는 것입니다. 그래도 양해준은 야생마 같은 아이입니다. 야생성이 다시 살아나길 바라고 있습니다.”

 

# 이재선(싸비MMA 감독)

해준이는 예전에 함께 운동했을 때 우리나라에서 가장 강하다고 생각했던 선수입니다.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타격과 레슬링의 밸런스가 완벽했습니다. 원래 레슬링 선수 출신이라서 레슬링은 흠잡을 데도 없었고, 어느 타격가에게도 밀리지 않을 만한 타격까지 장착했더라고요. 정말 압도적인 수준이었습니다. 얼마나 더 강해졌을지 기대하고 있습니다!”

 

# 남의철(ROAD FC 라이트급 챔피언)

“UFC 파이터 하파엘 도스 안요스는 태어날 때부터 주짓수 블랙벨트였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탁월한 재능을 가지고 태어났다고 합니다. 팀 태클에서 처음 봤을 때가 양해준 선수가 중학교 3학년 학생일 때입니다. 그때부터 프로 선수들과 전혀 밀리지 않고 대등하게 스파링을 할 정도로 정말 탁월한 재능을 가진 선수였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양해준 선수는 태어날 때부터 챔피언 벨트를 차고 태어났다고 표현하고 싶을 정도로 강하다고 느꼈습니다. ROAD FC에서 그것을 증명할 거라고 믿습니다.”

 

이처럼 많은 이들의 기대를 안고 양해준은 브라질의 미첼 페레이라(25, MICHEL DEMOILDOR TEAM)와 대결을 펼친다. 승리로써 스스로 강자임을 증명할 수 있을지 주목해보자.

 

한편 ROAD FC는 역대 최고의 상금, 100만 달러가 걸린 ‘ROAD TO A-SOL’4강전까지 진행했다. 샤밀 자브로프와 만수르 바르나위가 결승에 진출했다. 두 파이터의 대결에서 이긴 승자는 끝판왕권아솔과 마지막 승부를 벌인다.

  

헝그리’ 양해준(30, 팀파시)헝그리’ 양해준(30, 팀파시) 

[XIAOMI ROAD FC 048 / 728일 원주 종합체육관]

[미들급 통합 타이틀전 차정환 VS 최영]

[미들급 미첼 페레이라 VS 양해준]

[아톰급 이예지 VS 아라이 미카]

[미들급 라인재 VS 전어진]

[라이트급 신동국 VS 하야시 타모츠]

[미들급 김대성 VS 이종환]

 

[XIAOMI ROAD FC YOUNG GUNS 39 / 728일 원주 종합체육관]

[밴텀급 유재남 VS 한이문]

[라이트급 김형수 VS 전창근]

[플라이급 곽종현 VS 박수완]

[밴텀급 김이삭 VS 바산쿠 담란푸레브]

[밴텀급 바크티야르 토이츠바에브 VS 정상진]

[페더급 백승민 VS 권도형]

[밴텀급 박재성 VS 안태영]

[무제한급 이한용 VS 진익태]

반응형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