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AFC 09] 대한민국 무제한급 입식 최강 포식자 명현만 1라운드 TKO승

 

‘강철신사’ (The Iron Gentleman) ‘명승사자’ 명현만선수가 자신의 닉네임에 걸맞게 화끈한 1라운드 TKO 승을 거두었다.

 

AFC09 [AFC 09] 대한민국 무제한급 입식 최강 포식자 명현만 1라운드 TKO승

지난 17일 월요일 서울시 강서구 KBS아레나 특설 케이지에서 열린 ‘AFC 09 & 별들의 전쟁 시즌2’에서 ‘명승사자’ 명현만이 브라질 출신 `자이로 쿠스노키`를 상대로 1라운드 시작 40초만에 TKO승을 거두었다.

 

3년 전 명현만에게 1라운드 35초만에 TKO 패를 당한 자이로 쿠스노키는 이 날도 경기시작 40초만에 TKO 패를 당하는 굴욕을 맛보았다.

 

명현만[AFC 09] 대한민국 무제한급 입식 최강 포식자 명현만 1라운드 TKO승

‘명승사자’ 명현만선수는 아시아 무제한급 입식 최강자 답게 1라운드 시작과 동시에 브라질 출신 `자이로 쿠스노키`를 강력한 원투 펀치와 묵직한 로우킥 과 하이킥의 완벽한 콤비네이션 연타로 경기시작 20초만에 1차 다운을 얻어냈다.

 

재개된 1라운드에서 명현만은 자비 없는 묵직한 바디킥을 바탕으로 강력한 안면 원투 펀치를 퍼부어 경기시작 40초만에 화끈한 TKO로 승리를 마무리하였다.

 

명현만 인터뷰[AFC 09] 대한민국 무제한급 입식 최강 포식자 명현만 1라운드 TKO승

이어 명현만은 경기후 인터뷰에서 당초 상대 매치업 선수였으나 훈련 중 부상으로 인해 무산된 AFC 소속 무제한급 전 챔피언 ‘코리안 베어’ 임준수 선수를 향해 “준비를 많이 했는데 시합이 너무 일찍 끝나 허무하고 아쉽다. 선수층이 얕은 아시아 헤비급에서 임준수 선수와 대결은 의미가 있다. 다음엔 꼭 나와 의미 있는 시합을 하자”며 도전장을 내보였다.

 

이 날 대회장에는 박호준 AFC 대표와 안경옥 수석 회장, 이동언 수석 부대표, 김봉주 부대표, 안승범 수석고문, 김상범 고문 등 AFC 관계자가 참석해 국내 격투팬들과 만남을 가졌다.

 

이 밖에도 '배우' 이창훈과 심현섭, '유도 은메달리스트' 김민수, 'UFC 파이터' 김동현, '울버린' 배명호, '코리안베어' 임준수, 이대원, 강정민, 하제용 등 연예인 및 스포츠 스타가 참석했다.

 

한편, AFC는 내년 1월 28일 월요일, 신도림 테크노마트 특설 케이지에서 AFC 열 번째 공식 넘버링 대회 "AFC 10& Wave of change(변화의 물결)"를 준비하고 있다.

반응형
LIST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