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선녀들솔비, 이탈리아 여행에 로마공주없었으면 어쩔 뻔 했나~

우리 집에 친구 초대한 기분~” 선녀들과 특급 만남

이탈리아에서도 빛난 예능 치트키 맹활약 예능퀸의 클래스

구잡캐의 등장! ‘선녀들웃음 르네상스 불러 온 독보적 웃음 제조기

예술가·아트테이너·방송인 풍성한 재미 이끈 솔비의 다채로운 정체성

김구라와 티격태격 케미부터 태국왕자설민석과 엉뚱 케미

·유라와 흥자매호흡까지 전천후 예능판 케미장인의 탄생

 

로마공주솔비가 선녀들과의 특급 만남으로 이탈리아 여행을 풍성하게 만들었다.

로마공주 솔비‘선녀들’ 솔비, 이탈리아 여행에 ‘로마공주’ 없었으면 어쩔 뻔 했나~

솔비가 17일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에 출연해 김구라, 설민석, 유라와 함께 이탈리아 여행에 나섰다. ‘로마공주솔비는 이탈리아 여행 최적화 특급 게스트로서 웃음과 감성, 예술적 관심까지 끌어올리며 맹활약했다.

 

피렌체에서 선녀들김구라, 설민석, 유라를 기다리고 있던 솔비는 “(우리 집에)친구들을 초대한 느낌이라는 엉뚱함으로 여행의 문을 열었다. 로마는 전 유럽에 막대한 영향을 미친 문화의 중심지이자 도시 자체가 하나의 작품인 예술의 도시. 전방위 예술가인 솔비는 피렌체의 숨결을 생생하게 전달하며 시청자들도 함께 여행하는 기분에 빠져들게 만들었다.

 

식당에서 탄산음료 주문 하나만으로도 웃음을 자아내며 시종일관 재치 넘쳤던 솔비는 예술에 있어서는 진지한 자세로 눈길을 끌었다. 식사 도중에도 예술가들을 통해 접했다는 메디치 가문의 역사를 질문하고, 다비드 상 앞에서는 압도적인 작품에 도취된 듯 말을 아끼는 모습이 진중했다. 솔비의 예술과 피렌체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관심이 여행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특히 선녀들과의 다채로운 케미는 흥미진진했다. 김구라의 행동을 능수능란하게 받아치는 구잡캐’(구라 잡는 캐릭터)로서 티격태격 케미가 웃음을 선사했고, 전쟁에 태국 왕자였다는 설민석과는 첫 만남부터 엉뚱한 웃음을 자아내더니 여행 내내 쉼 없는 질문으로 남다른 학구열을 빛냈다. 아이돌계 화백으로 불리는 유라와는 취미부터 통하는 흥자매탄생을 알렸다. 어디에서든 유라가 포즈를 취하는 대로 사진을 찍어주고, 영화 라라랜드를 떠올리는 유라에 맞춰 음악까지 틀어주는 솔비의 배려가 빛났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역시 솔비가 출연하면 웃음은 보장되는 듯”, “이탈리아 여행에 로마공주가 없었으면 섭섭했을 뻔”, “솔비와 유라의 자매 케미가 훈훈하고 예뻤다”, “솔비가 무슨 말만 하면 웃기다”, “시종일관 유쾌하던 솔비가 예술 작품 앞에서 진지해지는 모습이 이색적이었다등의 호응을 보내고 있다.

 

한편, 솔비는 유튜브에 종합엔터 전문채널 로마공주 솔비(Roman Princess SOLBI)’를 론칭하고 기존의 틀과 한계에 구애받지 않는 다양한 방식으로 대중과 소통하고 있다.

 

#사진 = MBC ‘선을 넘는 녀석들방송화면 캡처

반응형
LIST
댓글쓰기 폼